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정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중단 강력 권고

2019/10/23 13:52 송고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23일 오후 서울의 한 편의점에 액상형 전자담배 쥴(JUUL)이 전시되어 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액상형 전자담배의 안전관리를 위한 2차 대책을 발표하며 유해성 검증이 완료되기 전까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을 중단할 것을 강력히 권고했다. 정부는 연초 줄기·뿌리, 니코틴 제품도 담배 정의에 포함하고, 담배 제조·수입자는 담배 및 그 연기에 포함된 성분·첨가물 등 정보 제출을 의무화할 계획이다. 청소년·여성 등이 쉽게 담배에 접근하게 하는 박하·초콜릿 등 '가향담배'도 단계적으로 금지한다. 2019.10.23/뉴스1 phonalis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