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조명균 장관...北 '고위급회담 연기'에 고심

2018/05/16 08:17 송고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북한은 한미 연합공중훈련인 '맥스선더'(Max Thunder) 훈련을 비난하며 이날 예정된 남북 고위급회담을 무기한 연기한다고 통보한 가운데 청와대에서는 북한의 뜻을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2018.5.16/뉴스1 2expulsion@

인기 화보 갤러리

  • [청와대] 문 대통령·김 위원장 부부, 백두산 천지 동반산책
  • [청와대] 평양남북정상회담...남북정상 첫 평양카퍼레이드
  • [일반] 제19호 태풍 '솔릭' 한반도 관통
  • [통일] '꿈꾸던 순간...이뤄진 이산가족 상봉'
  • [일반] 성큼 다가온 입추(立秋)... '열매가 주렁주렁'
  • [외교] 아세안외교안보포럼에서 가까워진 남·북·미·중
  • [국회ㆍ정당] 스러진 '진보의 별' 노회찬
  • [일반] 전국이 가마솥 더위…당분간 폭염 계속
  • [축구] "1% 기적 이뤘다" 대한민국 값진 월드컵 승리
  • [국회ㆍ정당] '풍운의 정객' 김종필 前 총리, 가족묘원 부인 곁에 영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