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한복 입은 문 대통령 '설 인사'

2018/02/15 05:00 송고   

(서울=뉴스1) 이광호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설 명절을 맞아 중국중앙방송(CCTV)을 통해 중국 국민에게 설 인사를 했다. 문 대통령은 CCTV 설날 영상 메시지로 '여러분, 안녕하세요'라는 뜻의 "따지아 하오"(大家好)로 말문을 열며 "중국 국민에게 우리 국민이 보내는 따뜻한 새해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 "중국과 한국은 오랜 시간, 문화와 전통을 함께해오며 닮아 왔다"며 "함께 해야 할 일도 참으로 많다"고 했다. (청와대 제공) 2018.2.15/뉴스1 pho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종목일반] 윤성빈의 설 선물...스켈레톤 금메달
  • [일반] 고향 다녀오겠습니다
  • [통일] 김정은 여동생 김여정 '서울 평창 2박3일'
  • [종목일반] 여자 쇼트트랙 계주 '넘어지고도 올림픽 기록'
  • [종목일반] 임효준 '불운 떨치고 대한민국 첫 금'
  • [종목일반] 평창동계올림픽 개막 '평화의 불꽃 타오르다'
  • [통일] '평창올림픽 응원하러 왔습니다'
  • [종목일반] 북한 선수단 입촌으로 후끈 달아오른 올림픽 선수촌
  • [통일] 마식령 스키장에서 하나 된 남과 북
  • [일반] 달의 변신... 슈퍼문에서 블러드문으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