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두 눈 감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법정구속'

2018/02/13 17:21 송고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3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1심 선고공판을 마친 뒤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신 회장은 이날 'K스포츠재단'에 70억원을 준 혐의가 인정돼 징역 2년6개월을 선고 받고 법정구속됐다. 2018.2.13/뉴스1 newsmaker82@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종교] 도심 밝히는 연등행렬
  • [일반] '물벼락 갑질' 조현민 경찰 출석
  • [통일] 핵 없는 한반도, 신뢰 향한 첫 동행
  • [통일] 미리보는 2018 남북정상회담
  • [일반] 서울 상공 비행하는 공군 블랙이글스
  • [국방] 美,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정밀타격
  • [통일] 하나된 남과 북 '평양공연 성황리에 마쳐'
  • [일반] 미세먼지 습격에 답답한 하루
  • [공연ㆍ전시] 춤·노래 함께한 클래식 신춘 콘서트
  • [법원ㆍ검찰] 구치소 향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전직 대통령으로 4번째 구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