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숭의초등학교 학생 폭행 사건 특별 장학 실시

2017/06/19 10:29 송고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 신인수 서울교육청 초등교육지원과장이 19일 오전 서울 중구 숭의초등학교 앞에서 수련회 학생 폭행 사건 특별 장학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지난 4월 이 학교 수련회에서 발생한 학생 폭행 사건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배우 윤손하의 아들이 가해자로 지목됐지만 학교 측이 이를 무마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서울교육청은 특별장학을 실시한다. 2017.6.19/뉴스1 photolee@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종교] 도심 밝히는 연등행렬
  • [일반] '물벼락 갑질' 조현민 경찰 출석
  • [통일] 핵 없는 한반도, 신뢰 향한 첫 동행
  • [통일] 미리보는 2018 남북정상회담
  • [일반] 서울 상공 비행하는 공군 블랙이글스
  • [국방] 美,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정밀타격
  • [통일] 하나된 남과 북 '평양공연 성황리에 마쳐'
  • [일반] 미세먼지 습격에 답답한 하루
  • [공연ㆍ전시] 춤·노래 함께한 클래식 신춘 콘서트
  • [법원ㆍ검찰] 구치소 향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전직 대통령으로 4번째 구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