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숭의초등학교 학생 폭행 사건 특별 장학 실시

2017/06/19 10:29 송고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 신인수 서울교육청 초등교육지원과장이 19일 오전 서울 중구 숭의초등학교 앞에서 수련회 학생 폭행 사건 특별 장학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지난 4월 이 학교 수련회에서 발생한 학생 폭행 사건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배우 윤손하의 아들이 가해자로 지목됐지만 학교 측이 이를 무마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서울교육청은 특별장학을 실시한다. 2017.6.19/뉴스1 photolee@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국회ㆍ정당] 문재인 정부 첫 국정감사
  • [일반] 사랑해요 한글
  • [일반] 단풍에 물든 울긋불긋 추석연휴
  • [외교] 美 라스베이거스 무차별 총기난사 '한밤의 아비규환'
  • [외교] 카탈루냐 독립투표 '스페인으로부터 독립국 권리 쟁취'
  • [연예가화제] 이시영, '품절녀 대열 합류'
  • [일반] 서울 가을 밤 수놓은 2017 여의도 불꽃축제
  • [일반] 올 추석에도 고향 다녀오겠습니다
  • [국방] 북 억제 전략무기 선보인 국군의날 기념식
  •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평화외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