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서울 사대문 안 운행제한'

1/13
전체포토보기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서울 사대문 안 운행제한

기사입력 2019-12-01 11:31:00 | 최종수정 2019-12-01 11:31:00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서울 사대문 안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단속 첫 날인 1일 서울시내 녹색교통지역 경계지점인 숭례문 앞에 단속카메라가 운영되고 있다. 서울시는 1일부터 저공해조치를 하지 않은 전국의 모든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이 녹색교통지역에 진입하면 과태료 25만원을 부과한다. 단속 통보는 녹색교통지역 경계지점 45곳에 설치된 119대의 카메라가 진입차량 번호판을 촬영·판독한 뒤 차주에게 실시간 메시지를 전송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2019.12.1/뉴스1 fotogyo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록의 전설' U2 첫 내한공연…'평화와 화합'을 노래하다
    [공연ㆍ전시] '록의 전설' U2 첫 내한공연…'평화와 화합'을 노래하다
  •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서울 사대문 안 운행제한'
    [일반]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서울 사대문 안 운행제한'
  • 가을 보내고 겨울 재촉하는 '한파'
    [일반] 가을 보내고 겨울 재촉하는 '한파'
  • 24주째 열린 홍콩 시위
    [외교] 24주째 열린 홍콩 시위
  • 2020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일반] 2020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 수능 D-1 '떨리는 마음'
    [교육] 수능 D-1 '떨리는 마음'
  • [단독]정부, 16명 살해하고 탈북한 北주민 2명 북송…국민은 '깜깜'
    [국회ㆍ정당] [단독]정부, 16명 살해하고 탈북한 北주민 2명 북송…국민은 '깜깜'
  • 2019 서울김장문화제
    [일반] 2019 서울김장문화제
  • 밤 바다 수놓은 부산불꽃축제
    [일반] 밤 바다 수놓은 부산불꽃축제
  • 지드래곤, 3천여명 팬들 앞에서 전역 신고
    [연예가화제] 지드래곤, 3천여명 팬들 앞에서 전역 신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