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

싱가포르에서 세기의 핵 담판 앞둔 북미

1/12
전체포토보기

북미정상회담 열리는 싱가포르 센토사

기사입력 2018-06-10 10:30:00 | 최종수정 2018-06-08 15:15:03

(싱가포르=뉴스1) 유승관 기자 - 북미정상회담 회담장소로 선정된 싱가포르 센토사섬 내 카펠라호텔과 팔라완 해변 모습.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오는 12일 싱가포르 남부 센토사섬의 카펠라호텔에서 북한 비핵화 문제 등을 주요 의제로 하는 정상회담을 할 예정이다. 2018.6.10/뉴스1 fotogyoo@

인기 화보 갤러리

  • [축구] "1% 기적 이뤘다" 대한민국 값진 월드컵 승리
  • '풍운의 정객' 김종필 前 총리, 가족묘원 부인 곁에 영면
    [국회ㆍ정당] '풍운의 정객' 김종필 前 총리, 가족묘원 부인 곁에 영면
  • 첫 승 간절했던 태극전사, 강적 멕시코에 1대2 패
    [축구] 첫 승 간절했던 태극전사, 강적 멕시코에 1대2 패
  • 김종필 전 총리 '향년 92세 일기로 별세'
    [국회ㆍ정당] 김종필 전 총리 '향년 92세 일기로 별세'
  • [월드컵] 대한민국, 스웨덴에 0대1 석패...아쉬운PK
    [축구] [월드컵] 대한민국, 스웨덴에 0대1 석패...아쉬운PK
  • 결전의 날이 밝았다
    [축구] 결전의 날이 밝았다
  • 세기의 만남…트럼프·김정은 숨가쁜 5시간
    [외교] 세기의 만남…트럼프·김정은 숨가쁜 5시간
  • 싱가포르에서 세기의 핵 담판 앞둔 북미
    [통일] 싱가포르에서 세기의 핵 담판 앞둔 북미
  • 대관령 초원에 방목된 한우들
    [일반] 대관령 초원에 방목된 한우들
  • 축구대표팀, '가상 멕시코' 온두라스 2:0 완파
    [축구] 축구대표팀, '가상 멕시코' 온두라스 2:0 완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