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최상기 군수 "인제를 평화통일지구 중심으로"…취임식

(인제=뉴스1) 최석환 기자|2018-07-02 14:00 송고

공유하기

최상기 인제군수가 2일 군수 취임식이 열린 군청 대회의실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2018.7.2/뉴스1 © News1 최석환 기자

최상기 인제군수 취임식이 2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취임식은 국기에 대한 경례, 애국가 제창, 묵념, 군수 주요 약력 소개, 문재인 대통령 축하 메시지, 꽃목걸이 증정, 군수 취임사 등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은 축하 메시지를 통해 “지방정부는 국정운영의 동반자이다. 지방이 튼튼해야 나라가 튼튼하다”며 “중앙의 권한을 과감히 지방으로 이양하고 실질적인 주민자치를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주민의 삶 가장 가까이서 주민을 위한 정책과 사업을 펼쳐달라”며 “국가가 함께하고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최상기 군수는 취임사를 통해 “이제 군정 방향을 사람과 콘텐츠 중심으로 바꿔야 한다”며 “보이는 것도 중요 하지만 보이지 않는 그 안의 내용이 더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또 “과거 인제가 시설·건설 등 양적 성장을 해왔다면 새로운 인제는 사람이 주체인 질적 성장을 만들어낼 것이다”고 말했다.

더불어 “대한민국에서 두 번째로 면적이 큰 인제는 큰 면적에 비해 인구가 적다”며 “인제가 더 많은 사람들이 사는 곳이 되려면 먼저 살만한 곳이 돼야 한다”고 했다.

이와 함께 “인제는 대한민국의 중심이자 강원도의 중심이다. 빠른 시대 변화에 발 맞춰 인제를 평화통일지구의 중심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담대한 용기와 창조적 도전정신으로 낡은 것을 깨고 새로운 것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최 군수는 △만남과 소통 공간 조성 △인제 농산물 찾게 되는 정책 마련 △일자리 조성 △인제를 평화통일지구로 조성 △불합리하고 부조화된 관행 개선 등을 약속했다.
gwbo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