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사랑의 불시착' 김수현, '은위' 속 동구로 깜짝 등장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0-01-19 23:45 송고
tvN 방송 캡처 © 뉴스1
배우 김수현이 '사랑의 불시착'에 간첩으로 특별출연했다.

김수현은 19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연출 이정효)의 에필로그에 깜짝 등장했다.

이날 5중대원들과 장만복(김영민 분)은 리정혁(현빈 분)을 데리고 오라는 총정치국장 리충렬(전국환 분)의 명령으로 남한에 왔다.

이때 이들의 뒤에서 말을 걸며 "동작 그만. 공작 수행하러 온 건가"라고 말을 걸었다. 그 정체는 바로 김수현으로, 초록색 트레이닝복에 바가지 머리를 한 채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속 동구 캐릭터로 나타났다.

김수현은 5중대원들과 장만복에게 "나는 동무들보다 먼저 이곳에 왔지만 도통 지령이 내려오지 않아 오래 기다리고 있는 자"라고 소개했다. 이어 "여기도 사람 사는 곳이다. 너무 두려와말라"라고 했는데, 그 순간 중국집 사장이 배달을 시키자 바보인 척 흉내를 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현은 앞서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로 박지은 작가와 한 차례 호흡을 맞춘 인연으로, '사랑의 불시착'에 깜짝 출연하게 됐다.

한편 김수현은 지난해 7월 현역 군 복무를 마치고 연기 복귀를 준비 중이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