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여행 > 국내

'영상 공유 여행앱' 트립비토즈, 33억원 투자 유치

2020년 1분기 거래액 100억 달성 예상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2020-01-15 09:24 송고
트립비토즈 애플리케이션 화면
온라인 여행 플랫폼 트립비토즈가 33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15일 밝혔다.

시리즈 A투자는 스타트업이 시제품을 개발하고 본격적으로 시장 진출하기 전까지 받는 투자를 뜻한다.

트립비토즈는 영상 기반의 자유여행 플랫폼이다.

이용자들이 자신의 여행 영상을 플랫폼에 공유하면, 이를 시청한 다른 이용자들은 영상 속 호텔을 실시간 예약할 수 있다.

또 해당 영상이 인기를 끌면 호텔 예약이 가능한 리워드 '트립캐시'를 받아 여행 상품 예약에 쓸 수 있다. 

현재 트립비토즈는 호텔스컴바인과 네이버 호텔에 입점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2020년 1분기 거래액 100억 원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한다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또 KB국민카드의 1940만 명 고객 데이터베이스와 트립비토즈의 여행 기술력을 융합한 합작 자유여행 플랫폼 '티티비비'(TTBB)를 3월 정식 출시한다.

정지하 트립비토즈 대표는 "아시아 여행시장은 앞으로 10년 동안 급속도로 성장할 것이고, 가격 경쟁력 위주의 자유여행 시장을 넘어서는 고부가가치 혁신을 찾아야 해외 여행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을 것"이라며 "5년 안에 한국을 대표하는 여행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seulbi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