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해외연예

마돈나, '35세 연하' 새 남자친구와 뜨거운 스킨십 포착

[N해외연에]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19-12-16 09:23 송고
TOPIC/Splash News © News1

팝 가수 마돈나(61)가 35세 연하의 새 남자친구와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14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시닷컴은 미국 마이애미에서 마돈나가 호텔 발코니에서 안무가 알라마릭 윌리엄스(26)와 스킨십을 하고 있는 모습을 포착해 보도했다.

사진 속에서 검은색 티셔츠를 입은 마돈나는 알라마릭 윌리엄스와 발코니에서 스킨십을 즐기고 있다. 알라마릭 윌리엄스가 마돈나의 허리에 손을 올리고 있고 마돈나는 웃음을 짓고 있다.

투어를 위해 마이애미를 찾은 마돈나는 이 호텔에서 딸들과 함께 머물렀고, 이윽고 발코니에 나온 딸 루데스 레온 앞에서도 마돈나와 알라마릭 윌리엄스는 계속해서 스킨십을 이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마돈나는 지난 2008년 가이 리치 감독과 이혼 후 20대 모델 및 댄서들과 교제한 바 있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