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마마무 화사, 속옷 미착용 논란? "상반된 의견 모두 감사"

[N현장]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9-11-14 17:02 송고 | 2019-11-14 17:14 최종수정
그룹 마마무(MAMAMOO) 화사가 14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두 번째 정규앨범 ‘리얼리티 인 블랙(reality in BLACK)’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11.1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마마무 화사가 올 여름 속옷 미착용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14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로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진행된 마마무 정규 2집 '리얼리티 인 블랙'(reality in BLACK)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화사는 속옷 미착용 논란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화사는 "의식하면 가식적인 게 티가 나지 않나. 자연스럽게 편안하게 하려고 한 거다. 노리고 한 게 아니라 편하게 생각했다. 너무 편하게 생각한 나머지 불편하게 생각한 분도 있고, 좋은 시선도 있었다. 그 의견들 다 감사하다. 잊고 있던 부분에 대해 경각심도 느끼고, 내가 편하게 해도 많은 분들이 '이거 아냐' 이러지는 않는구나 싶어서 따뜻함을 느꼈다"라고 답했다.

앞서 화사는 지난 7월 해외 스케줄을 마치고 인천공항으로 귀국할 때 상의 속옷을 입지 않은 패션으로 화제를 불러 일으켰다. 

한편 마마무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정규앨범 '리얼리티 인 블랙' 전곡을 공개한다. '리얼리티 인 블랙'은 'Bless Life And Carry Knowledge'의 약자로 '삶은 축복하고, 지식은 전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어디에 있든 어떤 모습이든 내가 가장 나다울 수 있는 삶을 살자는 메시지를 전한다.

타이틀곡 '힙'은 리드미컬한 브라스와 스트링 사운드가 어우러진 댄스곡으로, 통통 튀는 비트 위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귀를 사로잡는다. 타인의 시선을 의식하고 만드는 멋은 진정한 '힙'이 아니며, 어떤 모습이든 온전히 스스로를 아끼고 사랑할 때 비로소 멋있을 수 있음을 이야기하는 곡으로, 그간 마마무가 추구해온 솔직 당당한 매력을 집약했다. ' 이외에도 어디에 있더라도 운명처럼 결국 다시 만나게 되는 마마무의 모습을 그려낸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 신비로운 신스사운드의 테마가 마치 우주에 떠 있는 듯한 '유니버스'(Universe), 서정적인 멜로디로 이별 후의 상실감을 담담하게 녹인 '열 밤'(Ten Nights), 시공간을 초월한 세계에서 하나로 연결된 멤버들을 표현하며 이번 앨범을 콘셉트를 완성시키는 곡 '4x4ever'가 눈길을 끈다.

또 피곤한 사랑보다는 혼자가 낫다는 메시지를 담은 '베터'(Better), 곁에 있는 게 당연했던 한 사람이 그워지는 날, 부족했던 자신을 되돌아 보게 하는 발라드 '헬로 마마'(Hello MaMa), 텅 빈 것 같은 마음을 감각적이게 표현한 일렉트로닉 신스팝 '심심해'(ZzZz), 치졸한 이별의 뒤끝을 위트있게 그려낸 '리얼리티'(rEALITY), 사랑을 춤에 빗대어 은유적으로 표현한 섹시한 무드의 '춤을 춰'(High Tension), 솔라의 자작곡이자 팬송 'I' Your Fan'까지 총 11곡이 수록됐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