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이언주 "아드님 지금 어디계십니까" 박원순 "그걸 왜 궁금해…"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이재상 기자, 이헌일 기자 | 2019-10-14 11:43 송고 | 2019-10-14 16:17 최종수정

박원순 서울시장이 1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의 서울시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기관 증인 선서를 하고 있다. 2019.10.14/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언주 무소속 의원과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이 질의 과정에서 박 시장 아들 문제를 놓고 언쟁을 벌였다.

14일 오전 서울시청 3층에서 열린 국감장에서 이 의원은 박 시장을 향한 질문 서두에 "아드님 박주신씨는 지금 어디계십니까"라고 물었다. 이에 박 시장은 "그걸 왜 궁금해 하십니까"라고 맞받아쳤다.

이어 이 의원이 다시 "제가 알아서 물어보는 거죠"라고 묻자, 박 시장은 "답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의원이 "참 이해가 안가요. 나타나서 증인으로 나오면 되는데"라고 하자, 박 시장은 "국감장에서 서울시 업무 관계 없는 것. 이 문제는 오래 전에 다 정리됐다"라며 "아무 문제가 없는데, 서울시 현안을 물어도 시간이 부족한데"라고 강조했다.

이에 이 의원은 "정리가 안됐다. 재판을 해야하는데 안되고 있잖아요. 대답하시기 싫으면 알았어요. 당당하게 자료 제출했으면 좋겠다"라고 했다.




argus@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