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홍준표 "윤석열, 정권에 이용당하고 팽당하는 바보 되지마"

"윤석열,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파이팅"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2019-09-17 10:10 송고 | 2019-09-17 10:39 최종수정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는 17일 "정권에 이용당하고 무시당하고 팽 당하는 바보 같은 검찰이 되지 마시고 국민과 정의만 바라보고 가는 당당한 검찰이 돼 달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검찰의 용맹정진을 보면서 그래도 이 땅에 정의가 살아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조국 수사가 국민의 전폭적인 지지로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는 것은 이 땅에 정의가 아직 살아있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헌법과 형사소송법이 부여한 검사의 권한을 청와대, 여야 정치꾼들의 협박에 휘둘리지 않는 것이 검찰의 중립성을 확보하는 길"이라며 "검사는 당당해야 한다. 검찰이 바로 서야 나라가 바로 선다"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당신들이 비난하는 어느 소설가의 책 제목처럼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며 "윤석열 검찰 파이팅"이라고 했다.


yos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