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전문] 꽃자, 2차 사과 "2014년~2016년 성매매…처벌 받을 것"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9-08-17 09:37 송고
BJ 꽃자 유튜브 영상 캡처 © 뉴스1
BJ 꽃자가 과거 성매매 사실을 인정하고 이에 대해 다시 한 번 사과했다.

꽃자는 지난 16일 자신의 유튜브 생방송을 통해 "정말로 여러분들한테 죄송하다 말씀드린다. 솔직히 그때(처음 폭로가 나왔을 때)는 사건에 대해 인지를 못했었다. 이렇게 일이 커질지 몰랐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어 "실시간 검색어 1위도 해보고 많은 생각을 해봤는데 일단 과거 보다도 저를 믿고 응원해주신 분들께 거짓말을 했다. 또 태도에 대해 피드백을 많이 받았다. 댓글들을 많이 봤는데 거짓말 한 건 변명없이 제 잘못"이라며 "제 거짓말로 인해 일이 더 커진 것이 맞고 실망하신 분들께 너무 죄송하다. 저를 믿고 응원해주신 팬분들한테 너무 죄송합니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꽃자는 "그리고 2014년부터 2016년까지 성매매를 했다고 얘길 했는데 그건 사실이 맞고 2014년부터 2016년까지 성매매만 한 것은 사실이 아니다. 그 기간 동안 가게를 나가건 도 있었고 성형을 한 것도 있었다"며 "방송을 시작하고부터는 그런 것(성매매)을 하진 않았다"면서 "제일 죄송한 건 저를 믿고 봐주신 분들한테 거짓말 한 것"이라고 고백했다.

꽃자는 "솔직히 제가 어제 사과 방송을 하고 두 번째 방송 켰을 때는 솔직히 홧김에 켠 것도 있다. 기분 나빴던 게 뭐냐면 저는 인정하고 사과를 했는데도 그 분은 실시간 스트리밍을 켜서 팬들을 '꽃자 시녀들'이라 지칭을 하고 통화하면서 창X라고 욕을 유도하더라"며 "여러분한테 말씀드리고 싶은 게 방송 시작해서 지금까지 성매매를 한 적이 없고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불법 안마방 사진은 정말로 도용이 맞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꽃자는 "과거에 한 것도 제가 맞고 지금 이 자리에 있는 것도 제가 맞기 때문에 그것에 대해 처벌 받겠다"며 "조사를 받았는데 조사 끝났다고 해도 처벌 받을 거다. 처벌을 받을 거고 방송을 접을지 쉴지는 모르겠다. 여러분 너무너무 죄송합니다"라고 덧붙이며 재차 사과했다. 

또 꽃자는 유튜브 채널 댓글을 통해 다시 한 번 사과의 글을 남기기도 했다. 그는 "말로는 전부다 전달하지 못해 글로써 다시 남깁니다. 오늘 방송을 켠 이유는 팬분들과 모든분들에게 용서를 구하고자 방송을 켰다"며 "첫번째로는 2014년 성매매를 한건 사실이 맞습니다. 2016년도 3월부터 방송을 시작해 그 뒤로는 한 적이 없다"고 설명했다. 

꽃자는 "2014년부터 2016년도 까지 성매매를 꾸준히 한것이 아니고 가게에도 출근하며 성형도 했다. 이거에 대해서 어제 방송에서 아니라고 거짓말을 한 이유는 솔직히 그때까지만 해도 사태의 심각성을 몰랐고 정말 숨기고 싶은 과거였다"며 "거짓말을 한것에 대해서는 정말 죄송합니다"라고 다시 한 번 더 사과했다.

그는 "그리고 전 사과방송 태도문제가 있었는데 솔직히 그때까지만 해도 사태의 심각성을 몰랐고 정배우님께서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꽃자팬을 시녀라고 지칭했고, 시청자 분들과 통화로 저의 욕을 하며 창X이라며 통화하는 것을 봤다"며 "저도 홧김에 저런 사람도 방송을 하는데 왜 나라고 못하겠냐며 월요일날 방송을 켠다고 했다. 그점에 대해선 무조건 제 잘못이며 더이상 어떠한 변명도 늘어놓지 않겠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하는 것으로 댓글을 마무리지었다. 

한편 정배우는 지난 14일 "꽃자는 지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4년간 불법 성매매를 해왔다"고 폭로해 파장이 일었다. 이후 꽃자는 자신의 방송을 통해 과거를 인정하면서도 "정배우가 다른 트랜스젠더에게 전화해 연락을 받지 않으니까 '본인한테 피해가기 싫으면 당장 연락받으라' 했다더라. 왜 내 일을 갖고 협박을 했나. 그것에 대해 그 사람에게 기분이 나빠서 (고소를) 진행할 것"이라며 "트랜스젠더들 협박 안 했으면 고소 안 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이하 꽃자 유튜브 사과 댓글 전문.

말로는 전부다 전달하지 못하여 글로써 다시 남깁니다. 오늘 방송을 킨 이유는 팬분들과 모든분들에게 용서를 구하고자 방송을 켰습니다.

첫번째로는 2014년 성매매를 한건 사실이 맞습니다. 16년도 3월부터 방송을 시작하여 그 뒤로는 한적이 없습니다 14년부터 16년도 까지 성매매를 꾸준히 한것이 아니고 가게에도 출근하며 성형도 하였습니다. 이거에 대해서 어제 방송에서 아니라고 거짓말을 한 이유는 솔직히 그때까지만 해도 사태의 심각성을 몰랐고 정말 숨기고 싶은 과거였습니다.

거짓말을 한거에 대해서는 정말 죄송합니다. 그리고 전 사과방송 태도문제가 있었는데 솔직히 그때까지만 해도 사태의 심각성을 몰랐고 정배우님께서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꽃자팬을 시녀라고 지칭하며 시청자 분들과 통화로 저의 욕을 하며 창X이라며 통화하는것을 보았습니다. 저도 홧김에 저런 사람도 방송을 하는데 왜 나라고 못하겠냐며 월요일날 방송을 킨다고 하였습니다. 그점에 대해선 무조건 제 잘못이며 더이상 어떠한 변명도 늘어놓지 않겠습니다. 죄송합니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