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기상ㆍ재해

태풍 '크로사' 진로 서쪽으로 이동…부산‧울산도 영향

경상해안‧강원영동 포함 예비특보…시간당 20~50㎜ 강한 비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2019-08-14 11:38 송고
(기상청 제공) © 뉴스1

제 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이동경로가 당초 예상보다 서쪽으로 이동해 경상해안과 강원영동, 울릉도‧독도에 더해 부산, 울산, 경남, 경북 지역에까지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상청은 14일 "이날 오전 9시 크로사가 일본 내륙을 거쳐 동해로 나오면서 태풍 중심이 분리될 징후의 변화가 분석됐다. 이에 동해 진출 과정에서 변칙적인 진로를 보여 동해상 진출시 태풍 진로가 부산과 경남동해안으로 더 접근, 북동진할 가능성이 크다"고 예보했다.

이어 "태풍진로에 가까운 남해동부와 동해상, 일부 부산과 경남 해안 등도 태풍의 영향을 바로 받을 것으로 분석된다"고 덧붙였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은 이날 오전 9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420㎞ 부근 해상을 지난 뒤 15일 오후 9시 독도 남남동쪽 약 16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한다.

이날 오전 9시 중심기압 97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 시속 115㎞, 강풍반경 430㎞로 강도가 중인 중형 태풍이었던 크로사는 독도 인근 해상으로 이동시에도 중심기압 980hpa, 최대풍속 시속 97㎞, 강풍반경 350㎞인 강도가 중간인 중형 크기를 유지할 전망이다.

이후 16일 오전 9시 독도 북동쪽 약 330㎞ 부근 해상을 지나 17일 오전 9시 일본 삿포로 서북서쪽 약 260㎞ 부근 해상에서 약해질 것으로 보인다. 16일 오전 9시에는 세력이 약해져 중심기압 985hpa, 최대풍속 시속 86㎞, 강풍반경 340㎞로 강도가 약한 중형 태풍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기상청은 15일 새벽에 부산, 울산, 경남(김해, 양산, 거제), 남해동부앞바다(부산앞바다, 거제시동부앞바다), 동해남부앞바다(울산앞바다)에, 15일 오전에는 경북(경주, 포항, 영덕, 울진평지)과 동해남부앞바다(경북앞바다)에 태풍 예비 특보를 내렸다.

기상청에 따르면 15일 새벽부터 오후 사이에 태풍의 영향권에 드는 경상해안과 지형의 영향이 더해지는 강원영동을 중심으로 시간당 20~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오겠고, 총 25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영동, 경북북부동해안, 울릉도‧독도 50~150㎜(많은 곳 250㎜ 이상) △경상도(경북북부동해안 제외),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 전북 20~60㎜(많은 곳 경북남부동해안과 경남해안 100㎜ 이상) △제주도, 전남, 서해5도 5~40㎜다.

기상청 관계자는 "크로사의 진로가 좀 더 서쪽으로 이동함에 따라, 동풍의 강도가 강해지고 지형의 영향이 더해지면서 강원영동과 경상해안의 강수량이 증가되고, 강풍과 풍랑 등 위험기상 요인이 확대 강화될 가능성이 있겠다.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태풍정보와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dyk0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