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N현장] 장동민 "공식석상서 욕설 논란, 사죄 말씀…조심스럽게 할 것"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19-07-16 15:17 송고 | 2019-07-16 17:44 최종수정
MBN © 뉴스1

방송인 장동민이 최근 공식석상에서 욕설을 해 논란에 휩싸인 것에 대해 조심스럽게 하겠다고 말했다.

장동민은 16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동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풀만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MBN '살벌한 인생수업 - 최고의 한방'(이하 '최고의 한방') 제작발표회에서 최근 한 프로그램 제작발표회에서 PD를 향해 욕설을 하며 논란에 휩싸인 것과 관련해 사과했다.

이날 그는 욕설 논란에 대해 "프로그램 내에서 성격하고 차이성이 있는 것 같다. 프로그램 성격상 오늘 같은 자리에서는 제가 막내인 만큼 막내로서 역할에 충실하고 또 다른 역할이 있을 때는 다른 역할에 충실하게 임하고 있다. 여기에서도 마찬가지로 형들, 선생님들과 다른 케미를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이에 김수미가 "똑바로 말하고, 다시 한번 몇년 쉬었다 나올 생각이냐"고 하자, 장동민은 "제가 다른 제작 발표회 현장에서 PD에게 '이 XX야'라고 했다. 워낙 친한 PD였다. PD가 '프로그램 출연진을 다 없애고 여자 출연진만 하겠다'라고 농담을 해서 저도 그렇게 했는데, 공식석상에서 불편하셨던 분들이 계셔서 그런 부분은 사죄 말씀 드린다. 공식석상에서 조심스럽게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최고의 한방'은 모자지간으로 뭉친 ‘센 엄마’ 김수미와 ‘철부지 아들’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내일 죽어도 한이 없는 인생 살기 프로젝트를 펼치는 야외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황혼의 나이에도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김수미와 엄마를 도와 도전에 임하며 개과천선하는 세 아들의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16일 오후 10시50분 첫 방송.


seunga@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