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집사부일체' 전유성, 사부 등장…"연예인들의 스승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19-04-21 19:04 송고 | 2019-04-21 19:17 최종수정
© 뉴스1 SBS 캡처
'집사부일체' 새 사부는 전유성이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상승형재(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가 사부 전유성과 하루를 함께 보냈다.

이날 힌트요정으로 전화 연결한 이는 바로 개그우먼 이영자. 그는 새 사부에 대해 "자연을 너무 좋아하는 분이다. 지금까지 나온 '집사부일체' 이문세, 전인권, 강산에 사부의 사부다"라면서 "배우 한채영씨의 스승이고 또 주병진, 최양락, 김희철, 조세호, 마술사 이은결, 최현우씨의 사부다"라고 말했다.

또 "나를 탄생시킨 분이다. 부모님은 세상에 탄생시켰고, 이 분은 연예계에 나를 탄생시켜준 분이다"라고 설명해 궁금증을 더했다.

이들은 사부인 전유성이 있는 전유성 지인의 집으로 향했다. 지리산 산자락에 위치한 이 집에는 '호텔인터컨테이너' '강제 노역장' 등 웃음을 자아내는 푯말들이 꽂혀 있었다. 또 집 앞에 개인수영장처럼 계곡이 있어 멤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계곡에서 등장한 산신령같은 사부는 바로 전유성. 수많은 톱스타를 발굴한 예능계 대부이자, 공개코미디 '개그콘서트'을 기획했으며, 책과 공연을 기획하면서 개그를 무대 밖까지 확장했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