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축구

[아시안컵] '디펜딩챔피언' 호주, 팔레스타인 3-0 완파

요르단 B조 1위 확정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2019-01-11 22:20 송고 | 2019-01-11 23:03 최종수정
호주가 11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UAE 아시안컵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팔레스타인을 3-0으로 꺾었다.© AFP=News1

디펜딩챔피언 호주가 팔레스타인을 완파하고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첫 승을 신고했다.

호주는 11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UAE 아시안컵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팔레스타인을 3-0으로 꺾었다.

2015년 아시안컵 우승팀 호주는 지난 6일 첫 경기에서 요르단에게 0-1로 충격패를 당했으나 이날 승리로 반등에 성공했다.

1승1패로 승점 3을 기록한 호주는 B조 2위로 올라서 16강 진출 가능성을 키웠다. 요르단은 이날 호주의 승리와 관계없이 2승(승점 6)으로 조 1위를 확정한 상태다.

이번 대회 조별리그는 동률일 경우 승자승, 골득실, 다득점 순으로 순위를 가린다. 최종전에서 호주가 승리하고 요르단이 패하더라도 승점은 6점으로 같아지지만 승자승에서 요르단이 앞선다.

경기 초반부터 주도권을 쥔 호주는 전반 18분만에 제이미 막클라렌의 헤딩골로 리드를 잡았다. 2분 뒤에는 아워 마빌이 추가골을 터뜨리며 일찌감치 승부를 갈랐다. 후반 45분에는 지안누 아포스톨로스가 쐐기골을 넣었다.

팔레스타인은 경기 초반 역습으로 호주에 맞섰지만 선제골을 일찍 빼앗기며 힘없이 쓰러졌다.

호주는 오는 15일 시리아와 조별리그 최종전을 갖는다. 팔레스타인은 같은날 요르단을 상대한다.


doctor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