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성경 "'어바웃 타임' 환상 로맨스에 반했다…심쿵 장면도 多"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8-05-17 14:36 송고
배우 이성경이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 드라마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17./뉴스1 © News1 강고은 에디터

배우 이성경이 '어바웃 타임'에 출연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성경은 17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 타임'(극본 추혜미 / 연출 김형식 / 이하 어바웃 타임) 제작발표회에서 "처음에 대본을 보고 너무 재미있었다. 일단 심쿵 하는 장면들도 많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앞으로 보시면 아시겠지만 여자라면 한번 쯤은 빠져드는 로맨스 드라마다. 저로서는 사랑에 대한 환상도 있어서 더 심쿵했고 반했던 것 같다"면서 "뮤지컬이라는 소재가 들어가 있기도 했다. 제가 워낙 좋아하는 뮤지컬이라 도전을 오히려 잘 못했다. 그럼에도 너무나 환상적인 러브스토리가 그려져서 선택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한편 '어바웃 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미카(이성경 분)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 드라마로 오는 21일 밤 9시30분 처음 방송된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