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하태경 "안경환 판결문 공개가 음모?…참 지질하다"

"비선실세 문건 유출자 색출하던 박근혜 정부와 뭐가 다른가"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 2017-06-19 08:21 송고 | 2017-06-19 10:28 최종수정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 페이스북. © News1

바른정당 당권 도전에 나선 하태경 의원은 19일 안경환 법무부 장관의 혼인 무효소송 판결문 공개가 일부 검찰 세력의 음모라는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혹 제기에 대해 "참 지질하다"고 비판했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최민희 전 의원과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 사이에서 검찰 적폐세력의 음모라는 비판이 시작됐다"며 이렇게 말헀다.

하 의원은 이어 "여러분들의 행태, 비선실세 문건 유출자 색출에 올인한 박근혜 정부와 뭐가 다른가"라며 "친문들은 자중자애하는 것이 문 대통령을 돕는 길"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안 후보자는 지난 16일 42년 전 혼인 무효소송 판결문 공개 등으로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다는 지적을 받으며 장관 후보직에서 스스로 물러났고, 이 과정에서 판결문 유출과 관련한 적법성 논란이 일었다.


hjin@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때리는 트럼프 vs 감싸는 文대통령…北 해법은
정상회담서 대북공조 접점 모색…美 강경기류 속 대화설득 쉽지않을듯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매일 북한의 동향을 파악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
신재생에너지 선진국?…전기료 폭탄···
중톱
문재인 정부가 국내 첫 원자력발전소인 고리1호기 가동을 영구 중단하면…
금호타이어 상표권 논란, 해결 실···
중톱
금호타이어 매각과 관련해 갈등을 빚고 있는 상표권 관련 문제가 해결의 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