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대선후보 첫 사퇴…대선후보 14명으로

기호 13번 김정선 후보 사퇴…기탁금 3억 못 받아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2017-04-21 18:01 송고 | 2017-04-21 19:09 최종수정
© News1

19대 대선전이 한창인 21일 첫 후보자 사퇴 사례가 발생했다.

김정선 한반도미래연합 후보(기호13번)는 전날(20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사퇴신청서를 제출했으며,사퇴서는 21일 최종 수리됐다.

지난 15일 후보자 등록을 마쳤던 김 후보는 6일 만에 완주를 포기했다. 김 후보는 3억원의 기탁금 가운데 한 푼도 돌려받을 수 없다.

당초 15명의 후보가 나서 역대 최대를 기록한 19대 대선전에는 14명의 후보자만 남게 됐다.

한편, 이날 사퇴한 김 후보는 투표지에 이름이 들어가지만 '사퇴'로 표시 된다.


goodday@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산자 · 복지장관 이르면 오늘 발표…법무장관도?
문대통령, 28일 방미 출국전 인선 마무리 방침…靑 "하루라도 당기고 싶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르면 25일 산업통상자원부와 보건복지부 등 남은 장관 인선을 단행할 것으로 예…
李총리 "北, 핵미사일 멈추고 비핵···
중톱
이낙연 국무총리는 6·25전쟁 67주년인 25일 북한 당국에 핵미사일 고도화 중단…
1년전 통계…6·19대책 '고무줄 잣대···
중톱
국토교통부가 6·19 부동산 대책을 발표하면서 '고무줄 잣대'를 적용해 문제가…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