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Nstyle > 패션

日모델 미즈하라 키코, 파격적인 ‘란제리룩’ 패션

(서울=뉴스1) 강고은 에디터 | 2017-04-21 10:08 송고
사진 / 디올(Dior) © News1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디올옴므(Dior Homme)가 도쿄 식스에 새로운 부티크를 오픈했다. 디올옴므의 새로운 부티크 오픈을 기념하며 지난 19일에는 디올옴므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크리스 반 아쉐의 2017 가을 컬렉션을 세계 최초로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긴자 부티크에는 오픈을 축하하기 위해 많은 스타들이 자리를 빛낸 가운데, 국내에서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배우 겸 모델 미즈하라 키코의 스타일리시한 패션이 눈길을 끌었다.

미즈하라 키코는 누드톤의 란제리룩 원피스로 파격적인 패션을 연출했다. 여기에 하트 모양의 깜찍한 미니 크로스백과 초커, 블랙 컬러의 사이하이 부츠(thigh-high boots)를 매치해 과감한 믹스 앤 매치 스타일링을 완성시켰다.

한편, 디올옴므는 2017 가을 프레젠테이션에 이어 지난 20일 긴자 부티크에서 세계 최초의 ‘아방-프리미에르’ 리테일 이벤트를 개최했으며, 새로운 컬렉션은 5월 중순 전세계 디올옴므 부티크에서 만나볼 수 있다.

[news1] ‘뷰티·패션’ 뉴스 제보 - kang_goeun@news1.kr


kang_goeun@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