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월드 > 미주

백악관 "틸러슨, 대북 전략적 인내 종료 매우 분명한 메시지"

(로이터=뉴스1) 정진탄 기자 | 2017-03-21 03:51 송고 | 2017-03-21 03:52 최종수정
백악관은 20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중국 방문 때 우리의 대북 전략적 인내가 끝났다는 매우 분명한 신호를 보냈다"고 밝혔다.

숀 스파이서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북한의 로켓 엔진 시험에 대한 틸러슨 장관의 반응 관련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취임 이후 첫 아시아 순방에 나선 틸러슨 장관은 북한을 향한 '선제 타격'까지 고려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 로이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jjtan@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劉"북핵 DJ 盧책임" vs 文"누가 방어체계 미뤘나"
"1차 핵실험 대북송금 탓" 공세에 "MB 朴정부 대응 노력안해"…사드배치 두고도 격돌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와 유승민 바른정당 대통령후보는 25일 '북핵' 개발에 따른 책임 문…
美국방부 "유사시 오키나와 미군 ···
중톱
미국 국방부가 유사시 오키나와 주일미군을 북한에 투입할 수 있다고 밝혔다…
북풍 안풍재운 文 대세론 굳히나…1···
중톱
대선일을 14일 앞둔 25일 현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흔…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