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외교

한러 외교장관회담, 18일 독일 뮌헨서 개최…사드 논의

(본=뉴스1) 황라현 기자 | 2017-02-17 21:01 송고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우측)과 윤병세 외교부 장관(좌측).  © AFP=뉴스1 © News1 

한국과 러시아가 독일 뮌헨에서 현지시간으로 오는 18일 오전 외교장관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17일 밝혔다.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교장관은 G20(주요20개국) 외교장관회담과 뮌헨안보회의 참석차 독일을 방문 중이다.

양국 장관은 최근 북한이 탄도미사일 발사를 감행하는 등 비핵화 의지를 보이지 않고 있음에 따라, 북핵 문제 진전을 위한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러시아가 고고고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의 한반도 배치 문제에 있어서도 강력한 반대 입장을 고수함에 따라 이에 대한 논의도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greenaomi@


▶ 놓치면 후회! 최신 무료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대선주자 6인 "정경유착 전경련 해체" 한목소리
[경제정책 설문] '담뱃세 인상' 朴정부 실패작 일제히 비판…기본소득 도입엔 이견
주요 여야 대선주자들은 22일 한목소리로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서 비판을 한 몸에 받은 전국경…
朴측 "재판관이 국회수석대변인" ···
중톱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대리인단에 합류한 대한변호사협회 회장 출신 김평…
말레이 경찰 "김정남 피살에 北대···
중톱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사건에 말레이시아 주재 북…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