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외교

한러 외교장관회담, 18일 독일 뮌헨서 개최…사드 논의

(본=뉴스1) 황라현 기자 | 2017-02-17 21:01 송고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우측)과 윤병세 외교부 장관(좌측).  © AFP=뉴스1 © News1 

한국과 러시아가 독일 뮌헨에서 현지시간으로 오는 18일 오전 외교장관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17일 밝혔다.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교장관은 G20(주요20개국) 외교장관회담과 뮌헨안보회의 참석차 독일을 방문 중이다.

양국 장관은 최근 북한이 탄도미사일 발사를 감행하는 등 비핵화 의지를 보이지 않고 있음에 따라, 북핵 문제 진전을 위한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러시아가 고고고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의 한반도 배치 문제에 있어서도 강력한 반대 입장을 고수함에 따라 이에 대한 논의도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greenaomi@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劉"북핵 DJ 盧책임" vs 文"누가 방어체계 미뤘나"
"1차 핵실험 대북송금 탓" 공세에 "MB 朴정부 대응 노력안해"…사드배치 두고도 격돌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와 유승민 바른정당 대통령후보는 25일 '북핵' 개발에 따른 책임 문…
美국방부 "유사시 오키나와 미군 ···
중톱
미국 국방부가 유사시 오키나와 주일미군을 북한에 투입할 수 있다고 밝혔다…
북풍 안풍재운 文 대세론 굳히나…1···
중톱
대선일을 14일 앞둔 25일 현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흔…
SPONSORED

      탭 만화 영화